마시마니 문어& 전복갈비찜

sub_bg
지점안내
[P&P신문] 스포츠월드-신문취재기사(소자본창업 아이템/하이브리드 매장, 남다른 차별화)
글쓴이 : 마시마니
[P&P신문] 스포츠월드-신문취재기사(소자본창업 아이템/하이브리드 매장, 남다른 차별화)


하이브리드 매장 소자본 창업 아이템, 남다른 차별화
<스포츠월드>

요즘 계속된 불경기로 인하여 전문성과 집중이 곧 성공의 공식으로 부각되고 있다. 다채로운 색깔을 내세운 브랜드보다는 표준화된 단일 메뉴로 전문성과 표준화를 앞세운 브랜드가 성공하자 관심도와 인기가 동반 상승하고 있다.

여기에 매장 운영의 편리성 및 효율성과 제품의 원팩시스템으로 저렴한 창업비용, 인건비 절감 등의 장점이 많아 향후 전망도 매우 높은 편이다.

전문점이 시장 상황에 크게 영향 받지 않고 꾸준한 성장을 이룰 수 있었던 데는 쉽게 따라 할 수 없는 차별화된 맛과 제조시스템의 경쟁력을 충분히 갖췄기 때문이다. 시대에 따라 유행하는 메뉴는 진입장벽이 낮고 독보적 기술력을 요하지 않는 것에 비해 전문화된 메뉴로 승부하는 음식들은 모방으로는 절대 성공을 이루기 쉽지 않은 게 현실이다.

㈜P&PINC(대표 최명성)는 송파구 오금동에 원팩제조 공장을 설립해 탄탄한 물류라인을 갖춘 후 매운갈비찜 대표 브랜드 입지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무엇보다 마시마니의 매운갈비찜(www.galbijjim.com)에 열광하는 요인으로는 다양하고 깊은 맛을 꼽을 수 있다. 또한 일체의 화학조미료를 사용하지 않아 특허된 전복육수 소스자체가 담백하면서도 시원함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마시마니 매운갈비찜전문점은 최근 원팩제조시스템 공장구축과 간편한 조리시스템을 갖춰 본격적인 전국 프랜차이즈 가맹점 개설을 진행하고 있다. 마시마니 관계자는 전문주방장이 일체 필요 없어 부부나 경험이 전혀 없어도 창업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매운맛을 선도하는 마시마니 매운갈비찜전문점은 창업 시장에 요즘 신선한 바람을 불어 넣고 있다. 특히 점심과 저녁 매출을 한꺼번에 올릴 수 있는 메뉴를 준비해 불황에 강한 하이브리드 매장 창업이 가능하다.

점심메뉴, 메인메뉴, 추가메뉴를 비롯한 모든 메뉴에 전복추가 및 포장판매로 매운족발, 닭발 등 겉들일 수 있는 메뉴류로 매출을 극대화 하고 있다.

점심과 저녁에 내놓는 메뉴의 성격이 전혀 다른 만큼 조리가 간단해야 운영이 쉽다. 물류와 원팩제조시스템으로 회사설립 10년 이상의 경험과 노하우가 풍부한 본사에서는 90% 가공된 원팩제품을 가맹점에 직접 공급하기에 짧은 시간 데우거나 데코레이션 과정만 거치면 조리가 완성된다. 가맹점개설 및 광역지사 문의 (02)400-1230

류근원 기자 stara9@sportsworldi.com
이전글 : [P&P방송] KBS1라디오 마시마니 방송출연(생방송 라디오 전국일주 ↱ 성공이보인다.)
다음글 : [P&P신문] 마시마니 한국일보 신문 취재기사
MASIMANI